지산신문
民族正論 芝山新聞
개요
명칭 주식회사 지산신문사
영문명칭 Jisan Daily
설립일 2021년 3월 16일
본사 남해도 지산시 계림로 X (노동동)
업종 신문사
소속 광역단체 남해도

지산신문(芝山新聞한자)은 지산시의 지역 언론사이다. 준공영 형태의 조간 종합 일간 신문으로, 지역 언론사로서는 오랜 역사를 지니고 있으며, 구한말 창간된 지산매일신보가 전신이다. 남해도 최초의 일간지이기도 하다. 민족 계몽 운동을 주도하던 독립운동가들과 초기 자본가들의 지원을 받아 창간하였다. 영문판 명칭은 '더 지산 데일리 뉴스(The Jisan Daily News)'. 한국어판 명칭이 지산신문으로 개정된 이후에도 영문명칭이 지산 데일리(Jisan Daily)로 남게 된 이유이다.

남해도 지역의 신문으로서 한 때 활발한 활동을 보였지만, 일제강점기를 거치며 거듭된 압박과 검열로 쇠퇴하게 되었다. 이후 30여년간 지산매일신보는 남해매일신보로 제호가 고쳐진 채, 일제의 기관지로 전락하게 되었다. 광복 후 혼란한 정국 속 남해매일신보는 절판되었다가, 1961년 과거 지산매일신보를 계승한 지산신문이 창간되어 다시금 지면을 발행하게 되었다. 다만 이전과 달리 지산시에서 일부 지분을 소유하고 있어 준공영 형태를 띄고 있다.

사옥

본사는 대릉원과 상업지구가 있는 노동동에 위치해 있다. 향후 시청이 위치한 성남동으로 본사를 이전하고 현 사옥을 박물관 등으로 변경할 계획이 있다.

지배구조

주주명 지분율
지산시 33.86%
우리사주조합 30.80%

둘러보기

Namhae-white.png
남해도의 기업
본사가 신내에 있는 경우
남해교통공사 | 남해은행 | 일지신내터미널운영 | 남해일보 | JSA | 파크로
본사가 아리울에 있는 경우
디아너 월드와이드 | 일지유니온 | 일지링크 | 선인물산 | 아리텍 | DF인터내셔널 | 국제상사 | 그리핀하우스 | 도성산업 | 한성고속 | 진안고속 | 남해고속 | 아리울항공 | 야간경제신문 | 다산건축 | 공간조경기술사사무소 | 코어인터내셔널 | 로제 | 인터코프 | 트레비고스
본사가 지산에 있는 경우
남해물산 | 성일출판 | 유성건설 | 지산신문 | 지산고속터미널 | 외로운 행성 | 유월건축사사무소 | 낙산유업
그룹 또는 지주회사가 있는 경우 그 자회사만 표기합니다.